Press

패스트뷰의 다양한 소식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패스트뷰, 8월 역대 최고 실적..."콘텐츠 테크 기업으로 도약"

2022-09-19

2022.09.14|

 

[사진자료]패스트뷰 신규 ci로고.jpg

 

패스트뷰(대표 오하영)가 지난달 월간 기준 최대 규모의 매출과 흑자를 기록하며 역대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고 14일 밝혔다.


패스트뷰는 지난 7월 매출액 20억원을 돌파한 데 이어, 8월에도 27억원의 매출을 올리며 2개월 연속 최대 월 매출을 경신했다. 전년 동월과 비교하면 2배 이상 늘어난 수치다.


매출 성장에 따라 영업이익도 개선되면서 월간 기준 최대 흑자 달성에도 성공했다. 패스트뷰의 8월 영업이익은 약 5.8억원으로 전달 대비 555% 넘게 증가했다.


패스트뷰는 이번 실적의 주요 배경으로 ▲자사 콘텐츠 채널의 광고매출 증대 ▲’뷰어스(ViewUs)’ 서비스 고도화 및 파트너십 확대 ▲PB 상품 강화, 상품 마진율 상승에 따른 커머스 사업 수익성 개선 등을 꼽았다.


특히 콘텐츠 유통 솔루션 뷰어스의 성장세가 두드러졌다. 온라인 트래픽 및 신규 파트너사 증가, 데이터 기반 콘텐츠 유통 기술 고도화, 광고 단가 상승 등의 영향으로 뷰어스의 8월 매출은 지난 2분기 월평균 매출액 대비 2배 이상 늘었다.


뷰어스는 다양한 유형의 미디어 콘텐츠를 이미지·텍스트 콘텐츠 형태로 재가공하여 개별 플랫폼에 맞춤형으로 자동 유통해주는 서비스로, 현재 약 50만개 이상의 콘텐츠 DB와 470여 개의 제휴 파트너사를 확보하고 있다.


패스트뷰는 이번 실적 성장에 힘입어 올 하반기 다양한 국내외 주요 콘텐츠 및 플랫폼 기업들과 파트너십을 확대하고, 콘텐츠 기술 역량을 강화해 인공지능(AI)·빅데이터 기반의 콘텐츠 수익화 서비스를 제공하는 콘텐츠 테크 기업으로 본격 도약하겠다는 계획이다.


패스트뷰 오하영 대표는 “어려운 시장 상황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인 서비스 고도화와 수익성 개선 노력으로 안정적인 실적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는 점이 의미 있는 성과라고 생각한다”며 “단순 콘텐츠·커머스 서비스를 넘어 차별화된 기술력 기반의 콘텐츠 수익화 솔루션 기업으로 두각을 나타낼 수 있도록 사업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사 본문 보기